회원가입

로그인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검색

백기신통 비각술 관련 글 보고 나랑 비슷한 생각 하는 사람이 있구나

Profile
익명_25214649

MooZine :: '택견' 태그의 글 목록

 

하고 반가워서 글씀.

 

당연히 그것때문만은 아니고, 진짜 진지하게 어째서 택견에서 두발당성 같은 몸을 띄워서 차는 발차기들이 잘 나오지 않는가를 고찰해봐야 할 때가 되지 않았나 싶기 때문임.

 

내가 알기론 송덕기 옹께선 높이 뛰어올라 차는 발차기를 잘 해서 택견판에서 인기가 좋았다고 들었음. 말년에도 그때의 가락을 보이셔서 황학정의 풍등을 차셨다는 일화는 이미 유명한 이야기고.

 

이건 당시 택견판에서도 날아차기류가 쉽게 나오지 못했기 때문이다(즉 송덕기 옹께선 그걸 할 수 있었기에 인기가 좋았다)라고 해석할수도 있겠지만 반대로 날아차기가 나올 수 있는 상황이 구한말의 택견판에서는 왕왕 나왔기에 송덕기 옹께서도 구한말의 택견판에서 날아차기로 인기를 얻었다 라고 말할 수도 있는 문제라고 생각함.

 

그럼 그런 동인은 대체 무엇이었을까, 이게 문제일텐데 난 현행 택견룰과 구한말의 택견판은 크게 2가지 차이점이 있었다 싶음.

 

- 도회장님의 구술처럼 경기장이 가마니 두장의 넓이는 절대로 아니었을 것이다

 

- 지금처럼 중단차기를 금기시하지는 않았을 것이다

 

-가 내가 생각하는 차이점임. (손을 이용한 타격은 근거가 적다고 생각해서 추가하지 않았음)

 

첫번째 경기장 넓이론은 발차기 기술이 위주가 된 경기라면 지금 같은 룰에선 날아차기가 나오기 어렵기 때문에 들은 거임.

 

일반적으로 발차기, 특히 날아차기는 상대와 어느정도 거리가 떨어져 있어야 나올 수 있는 발차기인데 지금처럼 굉장히 빠르게 그래플링으로 넘어가는 스타일(즉 서로간의 거리가 생각 이상으로 가까운)이 주가 되는 상황에선 나오기 어려운게 상식이기 때문.

 

그리고 두번째 중단차기 관련 지적은 더 엄밀히 말하면 상대를 강하게 차는 걸 암묵적으로 금기시하는 현재의 택견판의 오류를 지적한 것임.

 

중단차기와 같은 발차기가 있어야 상대와의 거리가 쉽게 좁혀지지 않을텐데 상대를 상하게 만들수 있다는 논리 때문에 아파서라도 함부로 들어오지 못하게 만들 중단 발차기류가 현재의 택견판에선 실종이 되어버림.

 

그러니까 당연하게 주류 싸움이 태기질로 가버린다는 거고, 당연히 태기질 싸움 위주인데 날아차기가 나올 리가 없다는게 내 분석임. 괜히 날아차기 하겠다고 애매한 거리에서 뛰어올랐다가 잡혀서 고꾸라지면 망신도 그런 망신이 없으니까.

 

물론 이 모든게 내 뇌피셜일 가능성도 높음. 그런데 백기신통 비각술로서의 택견을 좋아하는 입장에선 지금의 택견 경기들이 무언가 2프로 부족하다는 생각이 자꾸 듬

 

댓글
12
  • 익명_16637005
    12 일 전

    그럴듯한데. 그런데 경기장이 넓었을것이라는 추론에서 선수들이 서로 떨어지면 구경꾼들이 붙으라고 추임새 넣었다는 증언과 상반되는 문제는 어떻게 생각함?

  • 익명_25214649
    12 일 전
    @익명_16637005 님에게 보내는 답글

    복싱에서 말하는 소위 재미없는 경기 있잖아. 복싱 하는 사람들이나 좀 아는 사람들은 와 아웃복싱 쩐다...!!! 이러고 있는데 일반 관중들은 저게 게임이냐고 경기장 뒤집고 싶어하는 상황. 그런 상황에서 나온 말이 아닐까 싶음.

    화끈하게 치고받는 경기 보려고 왔는데 대놓고 도망다니면서 게임 재미없게 풀어가는 모습 보이면 구경 온 관중들 입장에선 붙어라 붙어! 이렇게 소리칠 만도 하지.

  • 12 일 전

    예전에 2007년에 양평무예원 단체엠티 가서 김명근 선생님 몸짓보면 도회장님보다 몸짓이 좋아서 학생들끼리 저분 어릴때 뭐 배웠데 하고 이야기도 듣고 했는데 까기라고 기억하거든 쪼여라 이 이야기가 원래 송덕기 선생님 발이냐 김명근 선생님 발이냐?

  • 12 일 전

    혹시 작성자는 두발당상이 뛰어옆차기 같은 걸 의미하고 쓴 건가?

    근데 택견의 두발당상은 이단앞차기 식이라 근거리에서도 가능하고

    허벅지 딛고 차는 두발당상은 그야말로 근거리라서 나올 수 있는 기술이잖아.

    (내가 알기로는 이 기술이 송덕기 할아버지 특기였다고 알고 있음)

    그러니까 경기장이 좁은 게 문제가 될 거 같진 않다.

     

    사실 현재 결련택견협회 경기에서 왜 뛰어차기를 보기 힘드냐는...

    그냥 그런 연습들을 잘 안 해서, 가 답이라고 본다.

    예전에도 류병관 선생님이나 정주열 선생님, 김성용 선생님 같은

    몸이 날랜 분들이 그냥 자기가 되니까 알아서 쓰는 기술이었지,

    딱히 일반 수련생들에게 가르치고 익히는 기술은 아니었거든.

     

    근데 두발당상 관련을 떠나서 중단 관련 지적 부분은 매우 공감해.

    다른 무술들도 맨 다리로 힘껏 잘만 차 대는 몸통인데

    몸이 상하니까 중단 공격은 안 된다.. 라는 게 너무 이해가 안 됨.

     

    사실 중단을 허용해도 중단 KO 같은 승부수가 허용이 안 되는 이상

    오히려 잡히기 좋은 중단 후려차기 비중이 낮을 수 밖에 없는 건

    중단을 허용하는 대한이나 충주 경기를 봐도 충분히 알 수 있지.

     

  • 익명_25214649
    12 일 전
    @익명_95744294 님에게 보내는 답글

    음... 즉 두발당상과 같은 날아차기류가 나오지 않는 이유는 거리 문제이기보다는 수련생들이 해당 기술을 연습하고 자주 사용할 만한 환경이 아닌게 주 요인이라는 이야기지?

    듣고보니 그럴듯 하네. 그렇게 보면 저런 류의 발차기가 나와야 할 만한 동인이 없다는 점도 또 다른 문제라고도 볼 수 있을 것 같아.

    다시 말하면 굳이 두발당상이나 날아차기를 할 만한 메리트가 현재의 택견 경기에 없다는 게 진짜 문제인 듯.

  • 12 일 전
    @익명_25214649 님에게 보내는 답글

    택견이 '놀아야 한다'고 얘기하는 게 어쩌면 그래서일 거 같아.

    프로 격투기 선수들도 룰 대로만 싸우면 재미없고 짠 경기를 하고

    그래서 주최 측은 선수가 화려한 기술을 쓰도록 유도하는 보너스를 주기도 하고 그러는데

    그런 거 없어도 쇼맨십 넘치거나 팬 서비스 잘하는 사람들은 화려한 기술 쓰잖아.

    그러니까 선수 본인이 마음에 여유가 있고 경기를 즐길 수 있어야 하는 거지.

     

    혹은 현재 태권도 경기처럼 그런 기술들에 더 높은 포인트를 준다거나 해야 하는데

    포인트제가 아닌 한판승제로 경기가 치러지는 현행 택견판 룰에서는 어려운 얘기고.

  • 익명_31649009
    12 일 전

    경기장은 넓었을 것 같아. 근데 붙어서 싸울 수 밖에 없는 게, 주위 구경꾼들 겁나 우우우우우 거리는데다가 포인트 채점도 엄밀하지 않은 그 시대에 무슨 세련된 아웃복싱이 있었겠냐 막싸움 비슷하게 남자의 한타 싸움으로 가는 거지. 룰이 어쨌 건 그 룰 안에서 분위기 과열된 난장 게임이었을 거임 백퍼 ㅋㅋㅋㅋ

  • 익명_76388275
    12 일 전
    @익명_31649009 님에게 보내는 답글

    그럼 오히려 호구 안찬 태권도 경기에 더 가까웠다고 보는게 합리적인거 아니냐 ㅋㅋㅋ

     

    그것도 존나 풀빠따로 발차기 차대는 옛날식 태권도 경기 ㅋㅋ

  • 익명_64882723
    12 일 전

    옛날 70~80년대 합기도나 태권도 경기 스타일에 로망을 가지는 친구들이 의외로 많구나 ㅎ

  • 익명_41449864
    12 일 전
    @익명_64882723 님에게 보내는 답글

    그때 경기가 멋있어 보일수도 있는거지 뭐. 실제로 꽤 멋지던데?

  • 익명_64882723
    12 일 전
    @익명_41449864 님에게 보내는 답글

    응 멋있지, 근데 그게 택견도 그랬을 것이다 or 그래야 한다는 생각까지 이어지면 곤란하지 않겠나 싶어서

  • 익명_41449864
    12 일 전
    @익명_64882723 님에게 보내는 답글

    아직까진 기록들을 살펴보면 그랬을 지도 모른다, 에 더 가까운 것 같은데 뭐 그건 개인이 받아들이기에 따라 달린 문제이겠지.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 정성글

관리자가 선정한 정성글 / 회원들의 추천을 받은 추천글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51 추천글 도기현 회장님의 택견론에 대한 재고의 필요성 (8) 2 일 전 67 7
50 추천글 서민석 선생님이 쓰신 송덕기 할아버님에 대한 기억 (4) 3 일 전 55 5
49 추천글 어제 방송 보면 마황은 택견을 무술로 보고 있는 게 분명한 것 같음. (10) 5 일 전 85 7
48 추천글 밑에 무에타이 얘기 나와서 간단한 스타일 정리 (5) 9 일 전 45 8
47 추천글 사이트 대댓글 가독성 영 아니었는데 (3) 9 일 전 32 9
46 추천글 마황's 옛법택견으로 논쟁 일어난게 웃긴 이유가 (12) 9 일 전 68 8
45 추천글 마황's 옛법택견은 정통성 가지고 까기 좀 뭐한게 (35) 10 일 전 101 5
44 추천글 구한말 민속놀이와 하류문화로써의 택견의 양면성 (8) 11 일 전 75 8
43 추천글 누가 아래글에서 80년대 합기도 대회 언급하길래 찾아본 영상 (3) 11 일 전 50 6
42 추천글 박철희 사범님 인터뷰 (29) 12 일 전 98 6
41 추천글 도기현 회장님 뇌피셜 중 가장 역대급은 (8) 12 일 전 72 11
추천글 백기신통 비각술 관련 글 보고 나랑 비슷한 생각 하는 사람이 있구나 (12) 12 일 전 74 7
39 추천글 송덕기 할아버지 사진 4K 업스케일링 해봄 (7) 14 일 전 73 7
38 추천글 암사자 이건희 선수 (2) 15 일 전 67 7
37 추천글 최근에 공개된 구한말 택견 관련 연구자료 확인하니까 (19) 17 일 전 89 8
36 추천글 송덕기 옹 노망론이 어찌됐든 문제인 이유 (6) 19 일 전 106 10
35 추천글 송덕기 노망론? 사전 조사 중 의문이 생겨 질문 드립니다. (44) 19 일 전 157 7
34 우수글 위대태껸 FAQ 9) 위대태껸과 아래대태껸. (6) 24 일 전 98 10
33 추천글 고용우 선생님이 누구신가 (7) 27 일 전 92 8
32 추천글 마황 제발... 제발 부탁임... (7) 28 일 전 112 8

로그인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